기사 메일전송
365일 운영 `마포스포츠클럽`, 지속가능성 부문 전국 최고
  • 안수연 기자
  • 등록 2024-06-05 10:51:53

기사수정
  • 마포스포츠클럽, 전국 지정스포츠클럽 131개 중 지속가능성 부문 단독 `최우수상`
  • 민선 8기 마포구 생활체육시설 개방 정책에 따라 365일 연중 운영...높은 평가 얻어

마포스포츠클럽(회장 최근희)이 대한체육회 주최 지정스포츠클럽 운영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365일 운영 `마포스포츠클럽`, 지속가능성 부문 전국 최고

공모전은 전국 131개 지정스포츠클럽을 대상으로 ▲리더클럽 ▲지속가능성 ▲사회적 가치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운영성과를 심사·선정했다.

 

마포스포츠클럽은 마포구 생활체육의 공공재 역할을 탁월하게 수행해 `지속가능성` 부문에서 단독으로 최우수상을 받았다.

 

특히 민선8기 마포구(구청장 박강수)의 생활체육 활성화 정책을 기반으로 전국 최초로 365일 연중 개방을 시작한 공공 체육시설이라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얻었다.

 

마포스포츠클럽 최근희 회장는 "마포스포츠클럽은 2015년 운영을 시작한 이후 꾸준히 종목과 회원 수가 늘어나며 성장하고 있다"라며 "특히 지난해부터 연중 개방을 시작하면서 생활체육 활성화에 더 크게 기여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마포스포츠클럽은 현재 성미산체육관, 염리생활체육관, 망원나들목체육관 3곳을 운영하고 있으며 총 이용등록자는 약 1,000여 명이다. 모든 시설은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로 개방해 연간 이용객이 전국 1위인 6만여 명에 달한다.

 

또한 ▲배구 ▲탁구 ▲라인댄스 등 7개 생활체육 종목 강습은 물론 ▲축구 ▲배드민턴 ▲농구 종목은 유소년 전문선수반을 운영해 수준별 강의로 만족도를 높였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체육관이 하나 생기면 병원 세 곳이 문을 닫는다`라는 말이 있다"라며 "마포구는 생활체육 1인 1종목을 목표로 언제든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공 체육시설 확충을 통해 구민에게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삶을 선물할 것"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금천구, 반려견과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반려견 놀이터` 운영 금천구는 시흥대교 하부(시흥동 784-21)에 반려인과 반려견이 함께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금천구 반려견 놀이터`를 조성해 운영한다고 밝혔다.반려 인구가 매년 증가하면서 반려견 놀이터와 반려견과 견주 편의를 위한 공간 마련이 절실하다는 요청이 많아 마련했다.반려견 놀이터는 757㎡ 규모로 반려견들이 목줄 없이 안전하고 즐겁게 뛰..
  2. 고양시, 수제품 대표 프리마켓 `2024 고양호수마켓` 운영 고양시 대표 수제품 프리마켓인 `고양호수마켓`이 6월 8일부터 일산호수공원 `노래하는 분수대`에서 정식 운영을 시작한다.`고양호수마켓`은 고양시 수공예 작가들이 생산한 수제품을 판매하는 프리마켓으로 고양시가 후원하고 고양시수공예작가협의회가 주관한다.올해에는 신규작가들이 참여해 예년보다 다양한 수제품이 전시·판매.
  3. 365일 운영 `마포스포츠클럽`, 지속가능성 부문 전국 최고 마포스포츠클럽(회장 최근희)이 대한체육회 주최 지정스포츠클럽 운영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공모전은 전국 131개 지정스포츠클럽을 대상으로 ▲리더클럽 ▲지속가능성 ▲사회적 가치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운영성과를 심사·선정했다.마포스포츠클럽은 마포구 생활체육의 공공재 역할을 탁월하게 .
  4. `새빛세일페스타 수원` 매출 증대 효과 있었다 지난 5월 수원시의 새빛세일페스타(새·세·페) 행사에 참여한 업체 10곳 중 4곳은 매출 증가 효과를 체감한 것으로 나타났다.수원시는 지난달 13∼17일 새빛세일페스타 참여 업체 104곳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같은 응답이 나왔다고 5일 밝혔다.이번 설문에 응답한 업체 중 39%는 매출이 증가했다고 답했으며,...
  5. 관악구, 주택 임대차 계약 신고제 계도기간 1년 더 연장 관악구가 부동산 거래의 투명성을 높이고 임차인의 권리 보호 강화를 위해 도입된 `주택 임대차 계약 신고제` 계도기간을 2025년 5월 31일까지 1년 더 연장한다.주택 임대차 계약 신고제는 계약 당사자가 계약체결일로부터 30일 이내에 거래 당사자 인적 사항, 임대료, 임대 기간 등을 신고해야 한다.지난 3년간 국민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과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