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두관 의원 “병립형 후퇴도, 위성정당도 안된다”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3-11-13 08:50:01

기사수정
  • “병립형 야합은 정치개혁 약속을 어기는 것…연동형 비례제 지켜야”
  • “위성정당 만들지 말아야…대의에 충실해야 나중에 떳떳할 수 있어”

김두관 의원(경남 양산을)이 선거제도 후퇴를 경계하며, 연동형 비례대표제 유지와 위성정당 방지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두관 의원(경남 양산을)

김두관 의원은 12일 SNS 메시지를 통해, 여야 모두 병립형 비례대표로 돌아가려는 움직임이 있다는 소식이 들린다며, “병립형은 아무도 주지 말고 우리 둘이 다 먹고 계속 적대적 공존을 하자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연동형은 정치발전을 위해 제3의 정당들에게도 비례 의석을 나눠줘서 다양한 전문가들이 국회로 들어오고 대화와 타협의 정치를 복원하자는 것”이라며 “병립형에 여야가 합의하는 것은 지난 대선에서 주요 후보가 약속한 다당제를 통한 정치개혁 약속을 어기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당은 지난 대선에서 당시 김동연 후보와 단일화를 하면서 정치개혁 선언을 했고, 그 핵심이 다당제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이었다는 것이다.

 

김 의원은 “병립형은 야권이 패스트트랙까지 동원해서 합의한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다시 원위치 시키는 것” 이라며 양당 독점 체제로 지금처럼 정쟁이나 계속하자는 정치 포기선언과 같다고 질타했다.

 

김의원은 2020년 위성정당 창당으로 완전히 단절된 제3당들과 연합과 연대를 위해서도 연동형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한다. 김 의원은 “야권연합에 실패해 0.75%차이로 패배한 대선을 다시 반복할 수는 없다”며 “국민의힘은 원래 그러려니 하고 우리는 최소한의 신의를 지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위성정당을 다시 만들겠다는 유혹도 버려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김 의원은 “또 위성정당을 만든다면 우리가 어떻게 국민들께 표를 달라고 하며, 앞으로 우리가 하는 공약을 어떻게 국민들께 믿어달라 하겠냐”며 다른 정당에 의석을 배분할 수 있어야 야권이 얻을 수 있는 의석이 커진다고 지적했다.

 

김두과 의원은 “노무현 대통령은, 선거제도 개선에 합의만 해준다면 내각의 절반을 내주겠다는 폭탄 선언까지 해가며 선거제도를 바꿔야 한다고 했다”며 “대의에 충실해야 나중에 떳떳할 수 있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도봉구, “못다 한 꿈 펼칠 지역문화예술인 모여라” 도봉구가 오는 2월 14일까지 지역문화예술인 지원사업 `우리들을 잇는 소리`(이하 우리소리) 참여 지역예술인 60팀을 모집한다. 우리소리는 실력 있는 지역예술인들에게 문화예술 행사 참여 기회를 부여하고 이를 통해 도봉구 문화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사업이다. 지난해 우리소리 참여 예술인들은 13만 명이 참여한 우이천 빛축제를 비롯해 .
  2. 인천시, 여성청소년 생리용품 지원 26일부터 접수 인천광역시는 1월 26일부터 2월 25일까지 2024년 상반기 여성청소년 생리용품 지원 신청을 접수 받는다고 밝혔다.이 사업은 여성청소년의 건강권과 인권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인천시에 주민등록을 둔 18세 여성청소년 약 1만여 명이 대상이다. 2006년에 태어난 인천시 여성청소년이라면 누구든지 인천e음 애플리케이션과 홈페이지.
  3. 서울 노량진8구역 등 건축심의 통과…총 987세대 공급 서울시는 23일 열린 제3차 건축위원회에서 `노량진8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정비형 재개발사업`을 비롯하여 총 2건의 건축심의를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이번 심의에 통과된 곳은 ▴노량진8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정비형 재개발사업 ▴오류동 47-1번지 오피스텔 신축사업 등 2곳으로 987세대(공공주택 172세대, 분양주택 815세대)의 공동주택이 공급되...
  4. 금천구, `GTX-D` 노선 가산디지털단지역 포함 "광역교통망 개선 기대" 금천구는 1월 25일 정부가 발표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계획에 금천구의 `가산디지털단지역`이 `GTX-D` 노선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GTX-D` 노선에 가산디지털단지역 경유는 가산디지털단지역 교통 문제 해소는 물론 금천구 광역교통망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적극 환영한다”라고 전했다. 국토..
  5. 첫 개장 ‘성북 겨울 테마파크’ 45일간의 추억 남기고 종료…3만 2천여 명 발길 서울 성북구에서 지난해 12월 22일부터 2월 4일까지 구민들에게 겨울철 최고의 추억을 선물한 ‘성북 겨울 테마파크’가 45일간의 운영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도심과 접근성이 좋은 석관동 우이천 다목적 광장과 길음뉴타운 7단지 앞 공터 두 곳에서 각각 운영했으며, 누적 방문자 수가 3만 2천여 명이다. 주말 및 공휴일에는 일 평균 1,...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