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감사원은 LH편? “청라시티타워 할 필요 없다고 생각해” 공익감사 담당자 발언 파문
  • 이승우 선임기자
  • 등록 2023-03-17 15:09:02
  • 수정 2023-03-17 23:11:49

기사수정
  • 청라주민단체, “감사 공정성 훼손하고 LH 대리인 노릇하나”
  • 국민주권 침해에 대한 감사원장 사과 및 담당자 징계 시민청원 예정

LH의 청라시티타워 건설 무산위기에 대한 책임규명을 요구하는 청라주민들의 공익감사 청구에 대한 감사원 담당자의 부적절한 발언이 큰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해 12, 청라주민 1,090명은 천막농성장 직접 서명을 통해 LH의 청라시티타워 건설사업 부실관리 등 직무유기 혐의에 대한 의혹을 밝혀달라는 취지로 감사원에 공익감사를 청구한 바 있다.

 

LH의 청라시티타워 사업 부실관리 등 직무유기 혐의에 대한 감사원 공익감사 청구서(자료제공: 청라미래연합) 


해당 사건을 맡은 감사원 국민제안감사 1국 제2과 소속의 A담당자는 단순 전망 시설로 집객 효과도 없는 곳에 몇천억을 들여서 해야 할 정당성이 있는지 의문이다라고 말했으며,

"일반 국민들이 봤을 때, 한다는 걸 알게되면 진짜 들고 일어나지 않을까 이런 생각이 들기도 한다라고 발언했다.


이에 대해, 공익감사 청구를 주도한 청라미래연합 관계자는 공정하게 감사를 진행해야 할 감사원이 공익감사 청구취지도 제대로 살펴보지 않고 편향된 시각에서 LH의 대리인 노릇을 하고 있는 사실이 개탄스럽다고 분노하며,


공기업 LH의 부실한 사업관리로 인해 주민들이 겪고있는 고통은 외면하고, 오히려 청라주민을 모욕하는 발언을 자행한 감사원 담당자를 도저히 용서할 수 없다. 이를 바로잡기 위해 청라주민들과 함께 가능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청라미래연합은 해당 발언의 당사자인 감사원 A씨에 대해 감사 공정성 훼손과 감사공무원 행동강령 위반 등으로 감사원 내부 감찰관에게 직권조사를 요구할 예정이며,


국민주권을 침해하고 신뢰를 저버린 감사원의 행태에 대해 감사원장의 사과와 관련 담당자 징계조치를 요구하는 시민청원을 제기하기로 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감사원은 LH편? “청라시티타워 할 필요 없다고 생각해” 공익감사 담당자 발언 파문 LH의 청라시티타워 건설 무산위기에 대한 책임규명을 요구하는 청라주민들의 공익감사 청구에 대한 감사원 담당자의 부적절한 발언이 큰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해 12월, 청라주민 1,090명은 천막농성장 직접 서명을 통해 『LH의 청라시티타워 건설사업 부실관리 등 직무유기 혐의』에 대한 의혹을 밝혀달라는 취지로 감사원에 공익감사..
  2. 인천서구, 재외동포청 유치 서명운동 돌입.. “접근성 뛰어나” 인천 서구(구청장 강범석)가 ‘재외동포청 설립의 최적지는 인천’이라며 유치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와 함께 59만 인천 서구민의 뜻을 모으는 서명 운동에 돌입한다고 3일 밝혔다. 이어 구는 지역 내 최적의 입지를 찾겠다며 재외동포청 유치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서구는 이를 위해 온·오프라인 서명 운동을 오는 9일부터 시작.
  3. 인천시, 2027년 신청사 건립위한 국제설계 공모 시행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2일 신청사 설계안 마련을 위해 국제설계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신청사 건립사업은 시청 운동장 부지에 청사(1단계)를 새로 짓고, 기존 청사(2단계)는 시민 중심의 문화·복지·소통 공간으로 활용하는 사업으로, 2025년 착공에 들어가 2027년 12월 공사 준공이 목표다. 1단계 사업은 대지면적 69,091.1㎡, 연...
  4. 금천구립도서관, 초등 대상 ‘헬로코딩’ 운영...도서관서 메타버스 코딩 프로그램 교육 금천문화재단은 금천구립도서관에서 3월 13일부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메타버스를 직접 구현해보는 온라인 코딩 교육 ‘헬로코딩’을 운영한다고 밝혔다.이번 프로그램은 4곳의 금천구립도서관(가산, 금나래, 독산, 시흥)의 공동 주최로, 4차산업 시대 시공간의 제약이 없어 사회적 관심을 받고 있는 메타버스를 탐구하는 시간으로 ..
  5. 영등포구, `행복 커뮤니티 사업` 실시...독거노인 돌본다 영등포구가 촘촘한 돌봄 복지를 위해 저소득 독거 어르신에게 인공지능 AI 스피커를 제공하는 ‘행복 커뮤니티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행복 커뮤니티 사업’은 인공지능 AI 스피커를 통해 저소득 독거 어르신의 건강과 정서를 돌보는 사업이다. 영등포구는 올해 만 65세 이상의 저소득 독거 어르신 300명에게 AI 스피커를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